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42회"

크게작게

눈아 안동석 2019-07-31

감성시인 눈아 안동석 / 캘리 소란 석승희

 

 

 

 

 

 

 

 

 

 

 

 

 

 

 

 

 

 

 

 

 

 

 

 

 

 

 

 

 

 

 

코스모스
               -  안동석

바람 지나 
잠시 머문 
새벽 길가

다소곳한 
코스모스 
시린 모습에

나는 왜
너부터 
생각했을까.

목 긴 
코스모스를 닮은 
내 사랑아.

 

 

기사입력 : 2019-07-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꽃
주식회사인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