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기 공중위생업소 지도·점검 실시

크게작게

박현식 2019-08-13

    태백시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태백시가 오는 20일까지 목욕·숙박 등 공중위생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숙박업소 68개소와 목욕장 13개소 등 총 81개소이다.

시는 명예공중위생감시원과 함께 점검반을 편성, 요금표 게시여부 및 부당요금 징수금지객실 침구와 음용수 청결관리레지오넬라 관련 저수조 청소와 기타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지도·점검한다.

미신고 불법 숙박영업 단속 및 불법카메라 설치 점검에도 나선다.

시 관계자는 “여름 휴가철 성수기에 태백을 찾는 관광객과 각종 대회 출전 선수단에게 친절하고 청결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위생업소 계도 및 지도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바가지요금 근절을 위해 게시된 숙박요금 준수여부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 2019-08-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꽃
주식회사인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