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채용 사업장 돕는다

크게작게

박현식 2019-08-14

    춘천시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청년들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사업체의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한 청년일자리사업이 추진된다.

춘천시정부는 오는 19일까지 ‘강원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에 지원할 사업장이나 협동조합을 모집한다.

대상은 춘천시내 주사무소 또는 영업소를 두고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할 계획이 있어야 하고 관할 세무서에 사업자 등록을 한 사업장이나 협동조합이다.

청년 연령 기준은 사업 공고일인 8월 9일 기준 만 18~39세다.

국가나 지자체, 공공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정된 기관이나 고용보험 미가입 사업장, 정규직 채용실적이 없거나 단순 서비스업 등은 제외된다.

사업에 선정될 경우 사업장이나 협동조합이 신규로 채용한 직원에 대해 최대 월 180만원을 2년간 지원한다.

예를 들어 A회사가 신규 채용한 B직원의 월급이 190만원일 경우 171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또 사업이 종료된 이후 고용을 승계할 경우 1년간 추가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원 규모는 사업장 55명, 협동조합 5명이다.

신청은 시청 사회적경제과를 직접 방문해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되며 자세한 문의는으로 하면 된다.

기사입력 : 2019-08-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꽃
주식회사인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